광고 창닫기

헬로우맛집 / 한식 / 2011-10-20 엄마표 정성·맛·건강음식 한상 가득 '엄마의 식탁'…입소문으로 북적 연잎밥 정식·청포 정식·우엉코스 정식 주메뉴
정갈한 웰빙음식으로 인기

 

▲전채음식으로 나온 녹두전, 잡채, 샐러드 등. 금방 한듯 따끈따근, 싱싱한게 어느 것 하나 맛에서 빠지지 않는다. 
ⓒ2011 HelloDD.com
구름한점 없는 쪽빛 하늘, 울긋불긋 성장으로 갈아입기 시작한 나뭇잎, 서늘함이 오히려 상큼하게 느껴지는 바람, 투명하게 쨍한 가을 햇살. 이런날은 음식도 뭔가 특별해야 하지 않을까. 가을 정취를 물씬 느끼며 엄마가 정성스럽게 차려주는 웰빙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음식점을 수소문해 찾아갔다. 동학사 입구 박정자 삼거리에서 공주방향으로 조금 더 가다보면 만날 수 있는 '엄마의 식탁(대표 임정례)'이다.

단층짜리 집 두채를 개조해 새로 단장한 이집은 외관부터 주인의 꼼꼼한 손길이 느껴진다. 문을 밀고 안으로 들어가 자리를 잡고 앉으니 커다란 격자 창문으로 계룡산의 가을 모습이 풍경화처럼 한눈에 들어온다.

엄마의 식탁이 손님에게 내 놓는 주메뉴는 연잎밥 정식, 청포 정식, 우엉 코스 정식. 그야말로 건강을 생각한 웰빙음식들이다. 골고루 맛보고 싶었지만 2인 기준이라는 설명에 연잎밥 정식을 주문했다. 연잎은 면역력 증가와 혈관질환 개선, 항균 작용에 효과가 있어 예로부터 장수음식으로 잘 알려져 있다. 또 미용에도 효과가 커 찾는 이들이 꾸준히 늘고 있는 음식재료다.

따끈한 차와 함께 전채 음식이 차려졌다. 두툼한 녹두전, 치커리 등 싱싱한 야채에 슴슴한 소스를 올린 샐러드, 노릇노릇 잘 부쳐진 두부, 잡채, 해파리냉채, 곱게 으깬 감자 샐러드와 단호박 찜, 가늘게 채썬 우엉조림 등등 상으로 한가득이다.

시간과 불의 세기를 안성맞춤으로 조절했는지 빛깔부터 노란빛으로 고운 녹두전부터 손이 갔다. 따끈함과 녹두를 적당히 갈아 고소하게 씹히는 알갱이의 풍성함이 입안 가득 퍼진다. 중간중간 고사리와 버섯 등 야채가 주는 풍미도 향기롭다. 잡채는 금방 한 듯 부드러우면서도 따뜻함이 정성을 느끼게 한다. 야채 샐러드 역시 가장 신선한 재료를 이용해 아삭하면서 싱싱한 맛이 입맛을 돋운다.

▲전채 음식을 먹고 나니 또 다른 반찬이 한상 가득이다. 이 역시 맛있다. 
ⓒ2011 HelloDD.com
이어 주문한 연잎밥이 나왔다. 연잎밥과 함께 차려지는 반찬 역시 김치, 노란콩자반, 된장에 버무린 고추, 산나물, 생선조림 그리고 된장찌개 등 이번에도 한상 가득이다. 놋그릇의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주인의 정성을 짐작할 수 있다.먼저 연잎을 조심스럽게 열었다. 찹쌀과 수수, 콩, 대추 등 혼합곡식을 연잎에 싸서 지은 연잎밥이 찹쌀이 주는 윤기를 뽐내며 자태를 드러냈다.
▲ 연잎밥은 그냥 먹어도 맛있지만 반찬과 먹으면 몸속까지 건강해지는 듯 하다.
ⓒ2011 HelloDD.com
연잎의 은은한 향과 색깔이 고스란히 밴 연잎밥. 김이 솔솔 나는 밥을 입안에 넣으니 찹쌀의 쫀득함과 정성이 입안을 즐겁게 하며 그야말로 건강식이 따로 없다. 연잎밥은 그냥 먹어도 맛있지만 밥 한 숟가락에 반찬들과 함께 하면 온 몸이 저절로 건강해지는 듯 하다.

이집 음식의 특징은 대부분 야채로 이뤄진 건강식으로 조미료를 사용하지 않는다. 또 양념이 강하지 않아 음식재료 본래의 담백한 맛으로 서서히 빠져드는 중독성이 있다. 입소문만으로도 항상 빈자리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손님이 많은 이유이기도 하다.  

가을 정취를 한껏 느끼며 엄마가 해주는 맛난 음식으로 몸 속까지 건강함으로 가득 채우고 싶은 날 공주 가는길목 '엄마의 식탁'을 가보면 어떨까. 단 찾는 이들이 많아 사전 예약이 필요하다.
▲찹쌀과 콩 등 잡곡을 넣어 지은 연잎밥. 연잎을 펼치면 은은한 향이 입맛을 돋운다. 
ⓒ2011 HelloDD.com
 
 
 
상호명
ⓒ2011 HelloDD.com
 
메      뉴: 연잎밥 정식 1만5000원 / 우엉코스 정식 1만5000원 /청포 정식 2만원 / 게장정식 2만원/연잎영양밥 1만원/우엉솥밥 1만원/버섯솥밥 1만원 등 (가격변동 있음)
상호엄마의식탁  전화번호041-881-8212  영업시간오전 11시30분부터 오후 9시까지  휴무매월 3째주 일요일  주소충남 공주시 반포면 봉곡리 501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