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ETRI 영문학술 저널, 8월부터 전세계 배포

세계적 출판사 '존 와일리 앤 선즈'와 공동 출판
ETRI에서 출판한 'ETRI 저널' 이미지.<사진=ETRI 제공>ETRI에서 출판한 'ETRI 저널' 이미지.<사진=ETRI 제공>

국내 연구팀이 주도적으로 만드는 영문학술 SCI 저널이 세계적 출판사와 손잡고 공동 출판한다.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원장 이상훈)는 지난 1993년 창간된 ETRI 저널을 세계적 출판사 존 와일리 앤 선즈(John Wiley & Sons)와 오는 8월부터 공동으로 출판한다고 13일 밝혔다.

ETRI는 지난 24년간 전기·전자·통신 등의 ICT 분야에서 영문학술 SCI 저널을 발간해 왔다. 그동안 ETRI 저널 논문은 홈페이지를 통해서만 볼 수 있었다.

ETRI 저널은 오는 8월부터 와일리 출판 전문 플랫폼인 와일리 온라인 라이브러리(Wiley Online Library)를 통해 전세계에 배포·유통된다. ETRI 저널은 1996년에 SCIE, 1998년에는 SCI에 등재됐다. 현재 저널의 피인용도(Impact Factor)는 0.87로서 ICT 분야 저널 중 상위권에 랭크돼 있다.

또 ETRI는 질 높은 저널 육성을 목표로 세계적 전문가 3명의 엄격한 심사를 거치는 논문 게재 원칙을 고수하고 있다. 투고 대비 게재율은 12% 수준이다.

김봉태 ETRI 미래전략연구소장은 "ETRI 저널이 와일리를 통해 세계 각국 ICT 관련 최신 기술과 연구 동향을 알리는 매체로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ETRI 저널은 2010년 엘스비어(Elsevier) 출판사에서 대한민국 대표 저널상을 수상했고, 2012년에는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공학 부문 최우수 학술지로 선정된 바 있다.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