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화학올림피아드, 韓 대표단 종합 6위

태국 나콘빠톰서 7월 6~14일까지 열려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서 한국대표단이 종합 6위를 달성했다.( 왼쪽부터 김재현(대전과학고 3),  이한준(서울과학고 3), 손준원(경기과학고 3), 곽금아(대구과학고3))<사진=미래부 제공>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서 한국대표단이 종합 6위를 달성했다.( 왼쪽부터 김재현(대전과학고 3), 이한준(서울과학고 3), 손준원(경기과학고 3), 곽금아(대구과학고3))<사진=미래부 제공>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유영민)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이사장 박태현)은 태국 나콘빠톰에서 7월 6일부터 14일까지 열린 '제49회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서 한국 대표단이 종합 6위를 달성했다고 17일 밝혔다.

총 76개국, 298명의 학생이 참가한 이번 대회의 종합 1위는 금메달 4개를 획득한 대만과 미국에게 돌아갔다. 우리나라는 금메달 2개, 은메달 2개를 수상해 루마니아, 러시아, 싱가포르, 태국과 함께 공동 6위를 차지했다.

한국 대표단의 임상규(국민대 교수) 단장은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 참가한 학생들이 여러 국가 학생들과의 경쟁과 교류를 통해 글로벌 역량을 키우고 화학을 더욱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국제화학올림피아드는 1968년 체코에서 제1회 대회가 개최됐다. 전 세계 화학분야 영재들의 학습 의욕을 고취하고 국제친선 및 문화교류를 목적으로 매년 전 세계를 순회하여 개최되며, 국가별로 20세 미만의 대학교육을 받지 않은 4명 이하의 학생이 출전하여 약 10일간 열린다.

우리나라는 1992년 미국에서 개최된 대회에 처음 출전한 이래 매년 출전하고 있다. 지금까지 7번의 종합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수상현황 및 대표단.<사진=미래부 제공>수상현황 및 대표단.<사진=미래부 제공>
김지영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