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LIG넥스원, 대덕에 우주·항공 R&D 건립

8일 대전R&D센터 준공식 개최···미래사업 분야 연구 특화 
LIG넥스원 대전R&D센터 전경. <사진=LIG넥스원 제공>LIG넥스원 대전R&D센터 전경. <사진=LIG넥스원 제공>

LIG넥스원이 대전에 우주·항공 연구개발(R&D) 센터를 건립했다. 

LIG넥스원(대표이사 권희원)은 8일 오후 2시 죽동 대덕연구개발특구에서 대전R&D센터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구미, 용인, 판교에 이어 건설된 이 R&D센터는 미래사업 분야 연구에 특화, 항공전자·위성 분야 등 개발역량을 강화해 유도무기 관련 입지를 다져나갈 계획이다. 

1년 10개월에 걸쳐 총 1300여 억원을 투자해 완공된 R&D센터는 연면적 1만2000여평(4만1650m²) 규모로 최첨단 연구개발 및 시험설비를 갖췄다. 회사와 방산업계를 이끌 전문가 양성을 위한 연수시설도 운영한다. 

또 위성 분야 등 첨단시설을 지속적으로 구축해 중장기 미래사업에 대한 경쟁력도 강화할 계획이다. 

LIG넥스원은 2006년부터 위성·무인기 탑재 SAR(고성능 영상레이더) 개발 사업에 참여했다. 지난 3월에는 KAIST 인공위성연구소와 '우주기술공동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달에는 주요 빙산기업과 '대전시-방산대기업 간 대전 국방산업 육성을 위한 협력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권희원 대표는 "국방과학 본산인 ADD와 대덕연구개발특구에 입주한 주요 협력업체들과 거리가 가까워 상호간 유기적 협력을 통해 국방 R&D 분야의 시너지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위성분야 등 미래성장을 위한 첨단시설도 단계적으로 구축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은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