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재단, '일자리 콘테스트' 대상 수상

14일 '공공기관 일자리 콘테스트'에서 부총리상 영예
한국연구재단은 14일 열린 '공공기관 일자리 콘테스트'에서 대상인 부총리상을 수상했다.<사진=한국연구재단 제공>한국연구재단은 14일 열린 '공공기관 일자리 콘테스트'에서 대상인 부총리상을 수상했다.<사진=한국연구재단 제공>

한국연구재단(이사장 조무제)은 지난 14일 기획재정부와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에서 공동 개최한 '공공기관 일자리 콘테스트'에서 대상인 부총리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공공기관의 일자리 우수 모델을 발굴·공유하기 위해 개최된 이번 대회는 총 62개 공공기관이 참여해 총 174개 사례를 제출했다. 이중 연구재단을 포함한 8개 사례가 최종 수상했다.

연구재단 일자리 우수사례는 '여성과학기술인 생애 주기별  육성·일자리 연계 지원'으로 여성과학기술인의 모성보호, 경력단절 해소, 사회진출 확대에 기여함을 인정받아 사회형평적 채용 분야에서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연구재단은 여성공학인재양성사업을 통해 23만여 명의 여학생을 대상으로 교육과정 개선과 진로설정, 취·창업 지원을 수행했다. 또 30만 명에 달하는 경력단절·미취업 여성과학기술인의 경력 복귀·유지 교육, 컨설팅, 취업중개를 골자로 하는 여성과기인 R&D 경력복귀 사업을 지원한 바 있다.

조무제 이사장은 "연구재단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비롯한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가시적인 성과 창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이번 성과는 그러한 고민과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것이라고 생각하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