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박해양플랜트연, '잠수함 저소음추진기 연구실' 개소

20일 본원에 개소···저소음추진기 기반기술 연구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의 저소음 대형캐비테이션터널동의 모습.<사진=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제공>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의 저소음 대형캐비테이션터널동의 모습.<사진=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제공>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소장 서상현)가 20일 본원에서 미래 잠수함 저소음추진기 핵심 기반기술을 연구하는 '미래 잠수함 저소음추진기 특화연구실'을 개소한다고 19일 밝혔다.

특화연구실은 미래 잠수함 핵심기술인 저소음추진기 기반기술에 대해 연구한다. 미래 잠수함에 적용하는 저소음 추진기의 소음성능 예측, 소음저감 설계 기술 등의 이론체계를 정립한다. 또 복합재 추진기, 펌프젯 추진기를 비롯한 최신 저소음 추진기 개발도 진행한다. 방위사업청이 특화연구실에 6년간 약 40억원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서상현 소장은 "미래 잠수함 저소음추진기 특화연구실이 국가안보 향상을 위한 무기체계 개발에 기여할 것"이라며 "국가과학기술 발전을 선도하는 선진 연구기관으로 발돋움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