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은퇴 과기인, 산학협력에 고경력 녹여낸다

충남대 링크플러스사업단, 대덕과학기술사회적협동조합원 자문위원으로 위촉
산학협력과 캡스톤디자인, 창업 등에 멘토 역할 기대
충남대학교 링크플러스사업단이 본격적인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에 돌입했다. <사진=사업단 제공>충남대학교 링크플러스사업단이 본격적인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에 돌입했다. <사진=사업단 제공>

은퇴한 고경력 과학기술인들이 대덕연구단지의 후배들을 위해 역량과 노하우를 쏟기로 했다.
 
충남대학교 링크플러스사업단(단장 김영국·이하 충남대링크플러스사업단)은 대덕과학기술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천병선·이하 대덕과기협동조합)과 28일 유성호텔에서 자문위원 위촉식을 갖고, 'CNU-LINC+ 고경력과학기술인 포럼'을 개최했다.
 
대덕과기협동조합은 은퇴한 대덕연구단지 과학기술인들과 KAIST, 충남대 교수들이 연구개발 역량과 노하우를 사회에 환원하고자 결성한 조합이다.
 
충남대링크플러스사업단은 조합원들이 산학협력 프로그램과 창업, 캡스톤디자인 등에 참여하는 후배들에게 고경력 노하우를 전수하고 멘토링 역할을 원활히 하도록 자문위원 8명을 위촉했다.
 
자문위원들은 의약바이오·에너지융합·국방ICT·인문사회예체능 등 4개 산학협력 분야에서 경력나눔 활동을 시작한다.
 
또한, 사업단과 조합은 'CNU-LINC+ 고경력과학기술인 포럼'을 지속적으로 갖고 활동역량을 넓혀나가기로 했다.
 
이날 포럼에는 강계원 전 KAIST 교수가 '배양육 언제쯤 시장에 나올까요?', 서항석 전 에너지연 박사가 '건물일체형 태양광 발전' 주제로 세미나를 펼쳤다.
윤병철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