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화보]"매봉산 자연 생태계 지킴이 가즈아~"

3일 오전 9시 '매봉산 환경지킴이 시민행동 피크닉' 열려
매봉산 '안아 주기' '마음 읽기' '마음 잇기'···공동체 똘똘 뭉쳐
한 참가자가 매봉산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엽서에 적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한 참가자가 매봉산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엽서에 적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

"매봉아! 네 소중함을 이제서야 말해줘서 미안해"
"매봉산 그대를 시민의 힘으로 지켜줄게~"
"매봉산아 내가 지켜줄게. 항상 함께 있어 줘서 고마워"

과학동네 구성원들이 지역 생계를 지키기 위해 매봉산에게 전한 메시지다.

'우리의 힘으로 자연 생태계를 지켜나가자'라는 공감대 아래 초등학생·대학생·주부·직장인·과학자 등이 한자리에 모여 캠페인을 가졌다.

캠페인은 '매봉산 피크닉'. 과학동네 허파로 불리는 매봉산의 자연환경을 시민 스스로 지켜내자는 자발적 캠페인이다.

지난 3일 오전 9시 유성구 도룡동 공동관리아파트 관리사무소 앞에서 출발, 산에 오르면서 ▲매봉산 안아주기(매봉산 둘레 손에 손잡고 인간 띠 만들기) ▲매봉산 마음 읽기(매봉산 등반하며 자연환경 읽기) ▲매봉산 마음 잇기(매봉산 생태계 보전 위해 소망 쓰기) 등의 세부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자연 생태계를 위한 진솔한 마음이 공유된 현장의 모습을 사진으로 담았다.

대전의 산소 매봉산의 난개발을 막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일파만파 커지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대전의 산소 매봉산의 난개발을 막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일파만파 커지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

매봉산 등반 행사의 모습.<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매봉산 등반 행사의 모습.<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

과학동네 구성원들이 재치있는 피켓을 들고 매봉산 피크닉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과학동네 구성원들이 재치있는 피켓을 들고 매봉산 피크닉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

매봉산 환경지킴이 시민행동 피크닉에서 참가자들이 인간띠를 만들어 '매봉산 안아 주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매봉산 환경지킴이 시민행동 피크닉에서 참가자들이 인간띠를 만들어 '매봉산 안아 주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사진=박선민 참가자 제공>

매봉산 등반 행사의 모습.<사진=박성민 기자>매봉산 등반 행사의 모습.<사진=박성민 기자>

참가자들이 매봉산 정상에서 '매봉산에게 전하는 편지'를 들고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박성민 기자>참가자들이 매봉산 정상에서 '매봉산에게 전하는 편지'를 들고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박성민 기자>

참가자들은 매봉산에게 전하는 편지를 적고, 진솔한 마음을 게시했다.<사진=박성민 기자>참가자들은 매봉산에게 전하는 편지를 적고, 진솔한 마음을 게시했다.<사진=박성민 기자>

매봉산에게 전하는 메시지들의 모음.<사진=박성민 기자>매봉산에게 전하는 메시지들의 모음.<사진=박성민 기자>

매봉산에게 전하는 메시지들의 모음.<사진=박성민 기자>매봉산에게 전하는 메시지들의 모음.<사진=박성민 기자>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