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서우현 전기연 박사, 국제전기차충전협의체 리더 선정

아시아 최초 차린(CharIN) 팀 리더 "국내업계 시장진출 기여"
글로벌 전기차 충전시스템 시험인증 프로그램 구축·운영 역할
서우현 전기연 박사가 국제전기차충전협의체 팀 리더로 선정됐다.<사진=한국전기연구원 제공>서우현 전기연 박사가 국제전기차충전협의체 팀 리더로 선정됐다.<사진=한국전기연구원 제공>
한국전기연구원(원장 최규하)은 서우현 스마트그리드기기시험실 팀장이 아시아 최초로 국제전기차충전협의체인 '차린'(CharIN)의 기술분과 팀 리더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차린은 배터리로 구동되는 모든 종류의 전기차를 위한 충전 시스템의 국제 표준 개발을 촉진하고 적합성 시험인증 프로그램을 구축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는 국제 협회다.

현재 포드·현대·BMW·다임러 벤츠·폭스바겐·GM·혼다 등 전 세계 주요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핵심 멤버로 참여할 만큼 영향력을 가지고 있다.

서우현 팀장이 이끄는 기술분과의 'Qualification'팀은 차린의 글로벌 전기차 시험인증 프로그램 구축·운영에 있어서 가장 핵심적인 역할을 맡는다. 팀 리더는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의 의장급 수준으로 업무를 총괄하고 주요 사안을 대표로 제안한다.

서우현 팀장은 "전 세계 전기차의 표준을 선도하는 차린의 팀 리더로 선정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다양한 세미나를 개최해 글로벌 시험인증 프로그램 관련 사항을 전파하고 국내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성민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