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출연연, 세종 지역 청소년 과학 체험 프로그램 운영

국가과학기술연구회-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과 업무협약
진로탐색, 체험 프로그램 실시
연구회가 세종시 읍·면 소재 청소년을 대상으로 진로탐색과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이사장 원광연)는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과 함께 '출연연 과학문화 사각지대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등 4개 출연연의 참여로 10월, 11월에 두 차례 걸쳐 진행된다.

첫 순서로 지난 10일 세종 연서중학교 2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생명연의 '생명공학과 함께하는 진로 탐색 교실',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의 '첨단 과학기술과 함께하는 교통 신기술 체험현장'을 열었다. 

다음 달 29일에는 연동중학교 전 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국화학연구원의 '화학으로 이뤄진 세상', 국가핵융합연구소의 '퓨전스쿨 과학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다.

연구회는 세종시교육청과 지난 2016년 9월 8일 자유학기 진로 탐색과 체험 활동 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 지원 관련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으며, 지난해부터 세종 지역 학생을 대상으로 과학문화 사각지대 지원 프로그램을 위해 협력해왔다.

이 밖에 연구회 소관 25개 출연연이 세종시 소재 지역 학생과 국민을 위한 과학문화 프로그램을 연중 진행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과학누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는 세종시 읍·면 소재 청소년을 대상으로 진로탐색과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국가과학기술연구회 제공>국가과학기술연구회는 세종시 읍·면 소재 청소년을 대상으로 진로탐색과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국가과학기술연구회 제공>
강민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