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KAIST 경영대학 4회 연속 '경영학교육 국제인증' 획득

28일 인증 획득···AACSB 5년마다 재인증 필요
KAIST 경영대학이 4회 연속 경영교육 국제인증을 획득했다. <사진=KAIST 제공>KAIST 경영대학이 4회 연속 경영교육 국제인증을 획득했다. <사진=KAIST 제공>

KAIST 경영대학(학장 김영배)이 28일 국제경영대학발전협의회(AACSB)로부터 '경영학교육 국제인증'을 획득했다. 

AACSB(Association to Advance Collegiate Schools of Business)는 세계적인 경영교육 프로그램 인증기관으로 1961년 미국의 하버드 대학과 스탠포드 대학, 컬럼비아 대학 등 명문대학 경영대학장들이 미국 내 경영학·회계학 교육기관을 인증하려는 목적으로 출범됐다. 

평가·심사는 ▲학생들의 입시·졸업 요건 ▲전임교원비율·교원의 지적기여도 ▲연구 인프라와 글로벌 협력 프로그램 ▲산학협력 프로그램 등 총 15가지 국제 기준에 따라 진행된다. 

AACSB 인증은 5년마다 재인증 절차가 필요하다. KAIST 경영대학은 지난 2003년 처음 AACSB 인증을 받았으며 2008년과 2014년에 이어 올해까지 4회 연속 인증을 획득했다. 

이번 재인증 심사에서는 ▲경쟁력 있는 교수진의 수준 높은 연구 활동 ▲산학 연계를 기반으로 영국 FT 랭킹에서 세계적인 수준을 유지 중인 최고경영자 과정 ▲사회적 기업가 MBA ▲녹색경영정책 석사과정 프로그램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AACSB 인증 통과 과정은 전 세계적으로 까다롭다고 알려져 있다. 전 세계 1만 6000여 개 이상의 경영대학 중 약 5%만이 AACSB 인증을 통과하기 때문이다. 김영배 경영대학장은 "이번 재인증을 통해 KAIST 경영대학은 2031년까지 세계를 선도하는 경영대학으로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번 인증 심사를 맡은 알렉산더 트리안티스(Alexander Triantis) 메릴랜드 대학 경영대학장은 "KAIST 경영대학 박사과정 학생들이 높은 수준의 지식을 보유하고 있는 점이 매우 인상적"이라며 "박사과정 졸업생 가운데 해외 유수 대학으로 교수 임용 사례가 늘고 있는 점은 KAIST 경영대학의 글로벌 경쟁력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KAIST 경영대학은 유럽경영대학협의회(EFMD)의 EQUIS 인증을 2010년부터 3회 연속으로 받은 바 있다. 또 국내 MBA로는 유일하게 세계 경영교육 연합인 PIM(Partnership in International Management) 가입을 승인받아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김인한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