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질환별 최고 의사 찾아주는 '앱'이 나왔다

코메디닷컴, 78개 주요 질병군별 베스트 닥터 리스트 '베닥' 선보여
전국 의대 교수 대상의 설문 조사와 환자 평판 등 반영
질환별 최고 의사를 찾아주는 스마트폰 앱이 나왔다.

건강 포털 코메디닷컴(대표 이성주)은 18일 전국 의대 교수 대상의 설문조사를 중심으로 환자들의 평판을 반영, 78개 주요 질병군 별 베스트 닥터 리스트를 정리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베닥'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베닥은 7차례에 걸쳐서 연인원 3000여명의 의대 교수들에게 설문 조사한 결과를 가중치에 따라 합산했다. 공신력 있는 설문 조사 결과 등을 토대로 선정된 전국 명의 2400여명의 학력, 경력, 진료시간 등을 한눈에 볼 수 있고, 예약도 가능토록 했다.

이 앱은 위치별 병의원 찾기 기능도 있어 병원 정보를 제공하면서 환자의 병원 이용 경험도 공유할 수 있다.

이성주 대표는 "각종 환우회의 평가, 의사들의 학회활동, 각종 언론사의 조사결과 등을 반영한 국내 최대 규모의 명의-환자 연결 플랫폼"이라면서 "그러나 베닥의 질환별 베스트닥터 리스트는 지금 가장 신뢰성 있는 의사 추천리스트이지만 절대적이지는 않다"고 말했다.

의대 교수들이 경륜 있는 의사들을 추천하는 경향이 있어 '젊은 명의들'이 빠졌을 가능성이 있고, 질병군 별 추천으로 특정한 세부분야에서 뛰어난 의사라도 누락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성주 대표는 "이런 한계는 환우방을 통해 보완했다. 환자와 보호자가 서로 의사에 대한 정보를 교류할 수 있고 환자들이 직접 베스트 닥터를 추천하거나 평가하는 시스템으로 환자에게 도움이 되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대표는 "질병군을 확대하고 의사의 세세부 전공, 대기시간, 환자의 요구사항 등을 반영하고 온라인에서 이뤄지는 의사에 대한 각종 정보와 평판을 빅 데이터 분석으로 1년내 환자 맞춤형 의사 추천시스템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코메디닷컴은 의사와 병원, 환자의 매체메이킹 플랫폼을 구축한 뒤 환자들을 위한 각종 서비스 사업으로 수익을 창출하려는 디지털 헬스케어 회사다.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