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임대식 교수 '이달의 과기인상'

KAIST(한국과학기술원) 임대식(39) 교수가 27일 대전시가 수여하는 '이달의 과학기술인상'을 수상했다.

대전시는 임 교수가 세계 처음으로 함암유전자 'RASSF1A'의 세포내 역할을 규명하는 등 과학기술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암 발생 진행 과정과 세포 분열기 이전의 기초적인 생명현상을 이해하는데 획기적인 기여를 한 임 교수의 논문은 세계적인 학술지인 네이처 세포생물학지 2월호 표지로 발표됐다.

한편 임 교수는 1998년과 1999년 미국 암학회로부터 젊은 과학자상을 수상했으며 2002년부터 한국과학기술원 생명공학과 조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김요셉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