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변종 러브레터 바이러스 확산 경고

하우리,이메일 통해 감염...VBS.LoveLetter.DB 요주의
러브레터 변종 바이러스가 새로 발견됐다. 하우리(대표 권석철 www.hauri.co.kr)는 20일 이메일을 통해 감염되는 컴퓨터 바이러스 VBS.LoveLetter.DB가 국내에도 확산되고 있어 각별한 주의를 요한다고 20일 발표했다. 하우리는 러브레터 변종 바이러스가 출몰함에 따라 바이로봇 엔진을 긴급 업데이트했다고 밝혔다.

이 바이러스는 VBS(Visual Basic Script)로 제작된 외국산 스크립트 바이러스. 국내에서는 19일부터 신고되기 시작했다. 현재 이메일을 통해 급속하게 확산되고 있다. 하우리는 "이 바이러스가 보내는 중국어로 작성된 메일의 제목과 본문의 한자어 코드를 분석해본 결과 대만에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특별한 시스템 파괴 기능은 없으나, 이메일에 첨부된 Xiaochun.TXT.vbs 라는 제목의 파일을 실행하면 바이러스에 감염되면서, 감염된 PC의 MS아웃룩 주소록에 등록된 모든 사람에게 바이러스가 첨부된 메일을 자동 발송한다. 바이러스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나의 안좋은 일(제목), 전 오늘 여러분께 전할 얘기가 있어요. 저에게 안 좋은 일이 생겼습니다. 슬프게도, 전 오늘 대변을 밟고 말았습니다(내용).” 첨부파일 이름은 Xiaochun.TXT.vbs이다.

<아이뉴스24 김현아기자 chaos@inews24.com>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