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정의, 文 대통령에게 "韓 AI 중심 전략 펼쳐야"

손 회장, 교육, 정책, 투자, 예산 등 인공지능 분야 전폭 육성 조언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을 만나 AI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사진=청와대 제공>문재인 대통령은 4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을 만나 AI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사진=청와대 제공>

"한국이 인공지능 후발국이지만 한발 한발 따라잡기보다 한 번에 따라잡는 과감한 접근이 필요하다. 인공지능 활용 중심전략이 필요하다."(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후 2시부터 1시간 30분 동안 청와대 본관에서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을 접견했다고 이날 대변인을 통해 밝혔다.

이 자리에서 손정의 회장은 인공지능에 대한 한국 정부의 관심과 투자 필요성을 역설했다. 손 회장은 "AI는 인류역사상 최대 수준의 혁명을 불러올 것"이라면서 "앞으로 한국이 집중해야 할 것은 첫째도 인공지능, 둘째도 인공지능, 셋째도 인공지능이며 교육, 정책, 투자, 예산 등 인공지능 분야를 전폭적으로 육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AI 전문인력 양성 분야에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이 AI 분야에서 늦게 출발했을 수 있지만 강점도 많다. 세계 최고 수준의 인터넷, 5G 세계 최초 상용화를 이뤘고, 이미 만들어진 개념을 사업화시키는 데에는 단연 앞서간다"며 한국 AI 분야 투자를 재차 당부했다. 

손 회장은 "세계가 한국의 인공지능에 투자하도록 돕겠다"며 "한국도 세계 1등 기업에 투자해라. 이것이 한국이 인공지능 1등 국가가 되기 위한 가장 빠른 길"이라고 조언했다. 
강민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