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소프트뱅크벤처스 AI분야 '자상한기업'에 선정

중기부, AI분야 투자자와 창업자 적극 지원
이준표 대표 "AI벤처 스케일업 집중 지원"
중소벤처기업부는 소프트뱅크벤처스를 6번째 자상한기업으로 선정했다. 중기부는 소프트뱅크벤처스, 한국벤처투자와 'AI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AI 투자자와 창업자를 적극 지원키로 했다. 소프트뱅크벤처스는 AI창업기업의 스케일업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사진= 중소벤처기업부>중소벤처기업부는 소프트뱅크벤처스를 6번째 자상한기업으로 선정했다. 중기부는 소프트뱅크벤처스, 한국벤처투자와 'AI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AI 투자자와 창업자를 적극 지원키로 했다. 소프트뱅크벤처스는 AI창업기업의 스케일업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정부와 민간이 협력해 인공지능(AI) 창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성장 지원을 강화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26일 오전에 열린 AI벤처투자 컨퍼런스 행사에서 소프트뱅크벤처스(대표 이준표)를 여섯번째 자상한기업에 선정하고 'AI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한국벤처투자(대표 이영민)도 참여한 이번 업무 협약으로 세 기관은 AI 벤처와 창업기업의 투자 기반 확충을 위해 협업할 예정이다. 소프트뱅크벤처스는 AI집중 투자를 통한 AI벤처·창업기업 성장 지원, 한국벤처투자는 AI 등 미래산업 분야 펀드 조성, 벤처·창업기업-투자자 간 연계를 지원한다.

서울 양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열린 AI벤처투자 컨퍼런스는 'AI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과 함께 AI 벤처·창업기업의 기술 전시, 기업인 간의 교류자리도 마련됐다.

박영선 장관은 AI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이 자리는 AI 생태계 조성의 작지만 큰 발걸음이다. 세계 최고의 DNA(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능) 코리아가 되는 작은 씨앗으로 자리매김하리라 확신한다"면서 "정부도 AI 분야 투자자와 창업자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준표 소프트뱅크스벤처스 대표는 AI 벤처투자 전략 발표에서 "AI 분야 집중 투자를 통해 유망 창업기업의 스케일업을 지원하고 소프트뱅크 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강조했다.

소프트뱅크벤처스는 지난 7월 한국벤처투자가 운용하는 모태펀드의 출자를 받아 AI 등에 투자하는 펀드를 3200억원 규모로 조성한 바 있다.

한편 자상한 기업은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의 줄임말로 중기부가 지난 5월부터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있다.
 
길애경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