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에너지연-솔로이엔씨, 분리막 이용 제습공조 기술이전

수분 선택적 제거기술···공동주택·상업건물 대상 사업화
에너지연이 솔로이엔씨에 '분리막을 이용한 주택 및 상업건물 공조용 제습장치 기술'을 22일 이전했다.<사진=에너지연 제공>에너지연이 솔로이엔씨에 '분리막을 이용한 주택 및 상업건물 공조용 제습장치 기술'을 22일 이전했다.<사진=에너지연 제공>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김종남 원장)은 22일 본원에서 솔로이엔씨(대표 최종수)와 '분리막을 이용한 주택 및 상업건물 공조용 제습장치 기술' 기술이전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전한 기술은 공기 중 수분을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기술이다. 균일한 온도 조건에서 제습이 가능하고 전력소비가 적은 환경친화적 제습이 가능하다.

기존 냉각 제습은 공기 중 수분을 응축시켜 제거한 후 다시 가열 과정을 거쳐 습도를 낮추는 방식으로 에너지 소모량이 많았다. 또 실리카겔, 제오라이트 등의 흡착제를 이용하는 고체 제습은 제습 과정에서 처리 공기의 온도가 높아져 재냉각 과정이 필요하다.

이에 비해 분리막 제습 기술은 환경 규제 물질을 사용하지 않고 적은 에너지를 이용해 운용할 수 있는 기술로, 균일한 온도에서 제습 과정이 진행돼 원하는 습도를 만들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특히 에너지연이 개발한 수분 분리막 기술은 중공사막(中空絲膜) 표면에 친수화 특성을 극대화한 물질을 박막 코팅해 수분의 투과량과 선택도를 향상시킨 첨단 기술이다. 연구진은 이 기술을 기반으로 분리막 모듈과 진공 펌프로 구성된 분리막 이용 제습 공조 기술을 개발해 실내 환기 요구량을 충족시키는 것은 물론, 상온에서 제습까지 가능케 했다.

솔로이엔씨는 자체 보유한 '간접 증발 냉각방식의 환기 유니트' 기술과 연구원 기술을 조합해 제습, 냉방, 환기가 복합적으로 가능한 고효율 기기(All in one)를 개발한 후 공동주택, 상업건물 등을 대상으로 사업화할 계획이다.
 
김지영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