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애리 교수, 연구재단 국책연구본부장 선임

R&D 지원사업 관리·평가 총괄 조정 등 2년간 담당
문애리 덕성여자대학교 약학대학 교수가 한국연구재단 국책연구본부장에 선임됐다.<사진=연구재단 제공>문애리 덕성여자대학교 약학대학 교수가 한국연구재단 국책연구본부장에 선임됐다.<사진=연구재단 제공>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문애리 덕성여자대학교 약학대학 교수를 27일자로 국책연구본부장에 선임한다고 26일 밝혔다. 

문애리 본부장은 정부에서 위탁받은 국책연구본부 소관업무를 맡는다. ▲학술 및 연구개발 지원사업 관리 및 평가 총괄·조정 ▲사업 기획·중장기 발전방안 제안 및 정책수립·자문 ▲예산배분·집행 ▲성과활용 촉진 ▲분야별 연구수요 ▲기술예측 ▲연구동향 조사·분석 등에 관한 사항 총괄·조정 등을 2년간 담당하게 된다.

문 신임 본부장은 서울대 약학대학을 나와 미국 아이오와 주립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1995년부터 덕성여대에서 교수직을 하고있다. 덕성혁신신약센터장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부회장, 대한약학회 회장, 분자세포생물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김지영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