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즐기는 '오픈 카이스트 2017' 현장 속으로

KAIST, 2~3일 연구·실험실 공개···AI 월드컵 시범경기도 공개
신성철 총장 "오픈 카이스트로 시민들과 함께 과학기술 혁신 이루어낼 것"
박은희·정정은 인턴 기자 kugu99@hellodd.com 입력 : 2017.11.01|수정 : 2017.11.27
11월 2일, 대전 KAIST 본원에서 '2017 OPEN KAIST' 개막식이 열렸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11월 2일, 대전 KAIST 본원에서 '2017 OPEN KAIST' 개막식이 열렸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

"오픈 카이스트 즐기러 파주에서 새벽 4시에 출발했어요. KAIST는 처음이지만 3D맵핑과 극초음속 실험장비들을 직접 체험해보니 큰 동기부여 됐어요" (김종민 한민고 2학년)

"이번 오픈 카이스트는 새로운 과학기술 혁신 플랫폼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습니다. 앞으로도 교육·연구·기술사업화 분야에서 시민들과 함께 선도적 혁신을 이끌어가고자 합니다. "(신성철 KAIST 총장)

KAIST(총장 신성철) 연구·실험실이 일반인에게 활짝 열렸다. 

올해로 9회째는 맞는 '오픈 카이스트 2017'이 진행, 기계공학과·항공우주공학과 등 20개 학과와 인공위성연구소 등 3개 연구센터가 공개됐다. 

행사 기간에는 연구실 투어를 비롯해 연구성과 전시회, 학과소개, 특별 강연 등이 운영된다. 대전 시민뿐 아니라 파주와 청주, 그리고 남양주 등 대전 외 지역의 학생들이 대거 참여해 다양한 체험활동을 펼쳤다.

이날 오후 2시 KI빌딩 퓨전홀에서는 'AI 월드컵 2017' 시범경기도 진행됐다. 오는 12월 예정인 본선을 앞두고 진행된 이번 시연은 참가자들이 경기를 보다 직관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 

바람이 따뜻했던 오늘, 전국민과 함께 북새통을 이뤘던 행사장 곳곳을 사진으로 만나본다. 

OPEN KAIST 개막식과 함께 AI World Cup 시범경기 영상시연이 KI빌딩 Fusion Hall에서 공개됐다. <사진=정정은 인턴기자>OPEN KAIST 개막식과 함께 AI World Cup 시범경기 영상시연이 KI빌딩 Fusion Hall에서 공개됐다. <사진=정정은 인턴기자>

많은 시민과 KAIST 관계자들이 참여해 행사 개막을 축하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많은 시민과 KAIST 관계자들이 참여해 행사 개막을 축하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

오는 12월 예정된 'AI World Cup' 시범경기를 영상으로 시연하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오는 12월 예정된 'AI World Cup' 시범경기를 영상으로 시연하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

항공과 드론에 관심있는 학생들이 KAIST 관계자의 발표에 귀를 귀울이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항공과 드론에 관심있는 학생들이 KAIST 관계자의 발표에 귀를 귀울이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

학생들의 드론 체험에 앞서 KAIST 관계자가 행동 요령과 주의 사항을 알려주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학생들의 드론 체험에 앞서 KAIST 관계자가 행동 요령과 주의 사항을 알려주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

미니 드론을 조종하고 있는 학생 "나 좀 대단한데?"<사진=정정은 인턴기자>미니 드론을 조종하고 있는 학생 "나 좀 대단한데?"<사진=정정은 인턴기자>

신성철 KAIST 총장과 학생들이 KAIST에서 연구중인 스마트홈 서비스 발표를 주의 깊게 듣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신성철 KAIST 총장과 학생들이 KAIST에서 연구중인 스마트홈 서비스 발표를 주의 깊게 듣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

한 학생이 직접 VR을 체험하고 있다. "KAIST에선 경복궁도 볼 수 있지"<사진=정정은 인턴기자>한 학생이 직접 VR을 체험하고 있다. "KAIST에선 경복궁도 볼 수 있지"<사진=정정은 인턴기자>

두 학생이 모바일 헬스케어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두 학생이 모바일 헬스케어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있다.<사진=정정은 인턴기자>

"아이언맨도 초음속으로 날면 몸이 뜨거워요" 극초음속 실험실 풍경.<사진=정정은 인턴기자>"아이언맨도 초음속으로 날면 몸이 뜨거워요" 극초음속 실험실 풍경.<사진=정정은 인턴기자>
박은희·정정은 인턴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