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닫기

일본 정찰위성 발사 성공 "북한 등 전세계 정보 수집"

H2A 로켓 38호기 발사 성공···총 7기 정보 수집 위성 운용
일본이 광학 위성이 탑재된 로켓을 성공적으로 발사했다. 이로써 일본은 광학과 레이더 총 7기의 정보수집위성을 보유하게 됐다.

일본경제신문과 NHK는 미쓰비시중공업과 JAXA(일본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이 27일 오후 1시 34분 가고시마현 다네가시마 우주센터에서 대형 로켓 'H2A' 38호기 발사에 성공했다고 보도했다.

위성은 로켓 발사 20분 후 예정대로 분리되어 궤도에 성공적으로 진입했다.

정보수집위성은 광학위성과 레이더 위성 2종류로 구분된다. 일본은 이들 위성을 모두 운용하고 있다. 광학 위성은 낮에 사진을 촬영하기 위해 고성능 카메라가 탑재된다. 레이더 위성은 밤과 악천후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발사된 로켓에는 '광학6호기'가 탑재됐다. 이 위성은 지상 수백 km 고도에서 지구 표면의 이미지를 포착하고 일본의 보안 관련 정보를 수집하도록 설계됐다. 또 정찰위성으로 북한 미사일 발사 시설 감시나 재해 현황 파악 등에도 활용 가능하다.

일본 복수의 언론은 "일본 정부는 향후 정보수집위성을 10기로 늘린다는 방침"이라고 밝혔다.
강민구 기자의 다른 기사 더보기
독자의견
로그인 독자분들의 소중한 의견은 과학과 국민을 잇는 밑거름이 됩니다
0/ 300자